전체서비스

강대식 예비후보 "경선 후 주민 의견수렴 원격정책토론회 진행할 것"
강대식 예비후보 "경선 후 주민 의견수렴 원격정책토론회 진행할 것"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17일 22시 2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18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대구 동구을
강대식 예비후보(미래통합당·대구 동구을)
강대식 국회의원 예비후보(미래통합당·대구 동구을)가 통합당 경선 이후 주민 의견수렴을 위한 원격정책토론회를 진행한다.

강 후보는 17일 “통합당 경선 후 정권 교체를 위한 다양한 주민 의견을 청취할 것”이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될 때까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화상통화 등을 활용한 원격토론회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문재인 정권의 절망경제에 이어 코로나19 사태까지 겹치면서 대구시민들은 큰 어려움을 처했다”며 “주민들이 원하는 맞춤형 정책 개발을 위해 각 분야의 기관·단체 관계자, 전문가의 생생한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강 후보의 원격정책토론회를 이르면 오는 23일부터 청년·여성·노인·소상공인·교육 등 분야별 릴레이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강 후보는 “경선 후에는 통합과 혁신으로 힘을 모으는 통합당 후보로서 경쟁력을 높이는 데 매진하겠다”며 “유권자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는 정책 개발과 공정하고 투명한 선거로 반드시 정권 교체를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