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금복주, 방역소독용 알코올 총 60t 전달·방역봉사 활동
금복주, 방역소독용 알코올 총 60t 전달·방역봉사 활동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3일 18시 2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4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복주가 전사적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대구·경북 지역민을 돕고 있다. (금복주 제공)

금복주가 방역소독용 알코올 총 60t을 전달한 데 이어 지역 방역봉사활동에도 나섰다.

금복주는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직원들이 직접 방역 봉사활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또한 방역소독용 알코올 20t도 추가로 각 지자체에 전달했다.

추가로 전달한 방역소독제는 다중이용시설과 요양원 등 감염 취약시설에 사용할 예정이다.

방역소독제는 분사형 500㎖ 용량으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게 준비했다.

앞서 지난 10일 방역소독제 40t을 대구·경북 30개 지자체에 직접 전달하는 등 총 전달 물량은 60t에 이른다.

소주 제품으로 환산할 경우 7억 원 상당의 금액이다.

여기에 지난 20일부터 코로나19로 영업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돕기 위해 주요 상권 업소와 주변 사무실, 공공시설 등을 직원들이 직접 찾아 방역지원활동을 펼쳐다.

당초 이달 말까지 실시할 계획이었으나 상인들의 호응이 좋아 다음 달까지 연장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원철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침체되고 많은 지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금복주는 코로나19의 빠른 종식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다 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