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플랜텍 소액주주 "유암코 특혜 증자는 기만"
포스코플랜텍 소액주주 "유암코 특혜 증자는 기만"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3일 21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4일 화요일
  • 12면
  • 댓글 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수 반대집회
포스코플랜텍 소액주주들이 유암코의 포스코플랜텍 인수와 관련 반대집회에 들어갔다.
포스코플랜텍 소액주주들이 유암코(연합자산관리)의 포스코플랜텍 인수와 관련 반대집회에 들어갔다.

소액주주들은 23일 오전 포스코 본사 입구 도로에서 ‘포스코플랜텍 채권단과 유암코, 최대주주인 포스코가 개미투자자들에 대한 협의없이 1/6 감자와 유암코의 액면가(500원) 유상증자(600억원)를 추진하고 있다’며 반발했다.

이들은 현재 협의대로 추진되면 소액주주 지분율이 현재 23.1%에서 4.1%로 줄어들며, 재상장으로 기대되던 배당이익마저 사라져 버릴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인수자인 유암코는 포스코플랜텍 최대 채권자인 산업은행을 비롯한 시중은행 연합체가 설립한 회사임에도 채권단측은 채권액에 대한 출자전환이라는 미끼로 소액주주들을 기만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검찰수사 2020-03-26 21:06:11
되로주고(출자전환) 말로받는(1/6감자후 액면가유증) 기만짓거리 그만둬라. 포스코와 포스코의 현경영진의 검찰수사를 촉구한다. 피를 토하는 구조조정으로 이제 재상장 꿈에 부풀어 여태 믿고 기다리며 원망도 잠시 접고 함께 감내해왔던 소액주주들에게 또다시 피눈물을 선물로 주는가? 키코주범 시중 대형은행 양심도 없는가? ..국민몸에 빨대꽂아 피빨아먹는가? 포스코는 전경영진의 방만한 경영,횡령으로 포스코플랜텍에 막대한 피해를 입히고도 소액주주들에 대한 책임을 헌신짝처럼 저버리는가? 그런게 세계속의 리더기업이라 국민들을 기만하는가? 국민기만하고 소액주주들 다 죽이는 기업이 세계경영 기치삼는가? 과거의 모습은 현재의 얼굴이고 현재의 얼굴은 미래의 거울이다. 과거부정하는 포스코의 현재의 민낯 부끄럽지 않은가?

김진우 2020-03-24 19:17:29
국민기업포스코는 부실경영 책임져라~

나그네 2020-03-24 17:20:29
소액주주님들 정말 너무 억울하시겠네요. 시민기업이라 외치는 포스코의 더러운 두얼굴이 그대로 드러나네요. 잘못된 매각과 소액주주 감자 바로 잡아서 힘없는 소액주주님들 웃는 날이 꼭 오길 바랍니다.

김동호 2020-03-24 16:36:19
포스코는 진실을 꼭 밝혀라~
부실경영에 책임져라~~

종근 2020-03-24 15:57:48
절대로 묵과할수없는 매각조건에
포스코 물러나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