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동안동농협, 코로나19 여파에도 안동사과 말레이시아에 14t 수출
동안동농협, 코로나19 여파에도 안동사과 말레이시아에 14t 수출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4일 21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5일 수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안동농협 안동사과 말레이시아 수출(동안동농협 제공)
동안동농협은 3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수출시장 확대를 위해 23일 말레이시아로 안동사과 14t을 수출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2월에는 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 2019년산 만생종 안동사과 대만수출 첫 상차식을 시작으로 올 2월 말까지 79t을 대만 및 말레이시아에 수출했다.

동안동농협(사과수출단지)은 안동시와 연계해 2016년부터 매년 꾸준히 안동사과의 우수성과 인지도를 높이고자 해외 홍보활동과 수출을 해 왔다. 앞으로는 수출시장 다변화와 물량 확대를 위해 말레이시아와 베트남 시장을 집중 공략할 계획이다.

동안동농협 배용규 조합장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른 해외 수출의 어려움 속에서도 지속적인 해외 판촉 및 홍보활동을 통하여 수출물량을 확대함으로써 사과 생산농가의 판로 확대 및 소득증대에 앞장서고 어려운 농업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