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 문화관광재단 설립 타당성 조사용역 착수
김천시, 문화관광재단 설립 타당성 조사용역 착수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4일 21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5일 수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까지 제반여건 분석 등 진행…내년 1월 출범 계획
김천문화관광재단 설립을 위한 타당성 조사용역 시작을 알리는 착수보고회가 열리고 있다. 김천시
김천시가 김천문화관광재단 설립을 위한 타당성 조사용역에 들어갔다.

이번 용역은 (재)한국산업관계연구원이 오는 7월까지, 김천시의 문화예술, 관광 등 관련 분야의 제반여건 분석 및 시민 의견조사 등 문화관광재단 설립의 타당성에 대한 분석을 하게 된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주민 의견수렴, 경상북도 협의, 조례제정 등 재단설립에 필요한 절차를 밟아 2021년 1월 재단을 출범시킬 계획이다.

지난 23일에는 김천문화관광재단 설립을 위한 타당성 조사용역 시작을 알리는 착수보고회가 열렸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주민들의 문화 욕구 부응과 사례조사 및 현장방문을 통해 지역의 우수한 역사, 문화와 관광을 연결하는 내실 있는 정책 연구 결과 도출에 최선을 다해 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