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 재난긴급생활비 '10만원 인상'…중위소득 85% 이하 가구당 50~80만원
경북도, 재난긴급생활비 '10만원 인상'…중위소득 85% 이하 가구당 50~80만원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4일 21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5일 수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대책으로 지급하기로 한 재난긴급생활비를 당초 계획보다 10만원씩 인상해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도는 애초 중위소득 85% 이하 33만5000가구에 40만∼70만원씩 재난긴급생활비를 지역사랑 상품권 등으로 지급하기로 했다가, 이를 가구당 50만∼80만원으로 인상하기로 방침을 바꿨다.

이에 따라 관련 예산도 애초 전체 1754억원에서 2089억원으로 늘었다.

경북도 관계자는 “올해 1∼3월 소득을 기준으로 재난긴급생활비를 지원하려고 한다”며 “신청 절차 등을 거치면 다음 달 10일쯤 지급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