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 성심병원 간호사 1명 확진…종사자 39명·입소자 154명 검사
안동 성심병원 간호사 1명 확진…종사자 39명·입소자 154명 검사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5일 21시 3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6일 목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 성심병원
안동 성심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나옴에 따라 집단간염이 우려되고 있다.

25일 안동시에 따르면 시내 정신병원 종사자를 상대로 코로나19 표본 검사를 한 결과 성심병원 간호사 A(53·여)씨가 양성으로 드러났다.

이에 따라 안동에는 전체 확진자가 49명으로 늘어났다. 이 병원은 조현병, 각종 중독 등 정신질환자들이 입원하거나 치료를 받는 정신과 전문병원이다.

시는 성심병원 종사자 39명과 입소자 154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에 나섰다. 검사 결과는 빠르면 이날 오후 9시께 나올 예정이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