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후보 "더 큰 정치 위해 다시 한번 기회 달라" 호소
김부겸 후보 "더 큰 정치 위해 다시 한번 기회 달라" 호소
  • 배준수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17시 1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6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대구 수성구갑
제21대 총선에서 대구 수성갑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후보가 26일 오전 대구 수성구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후보(대구 수성구갑)는 26일 “더 큰 정치를 위해 다시 한번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김 후보는 “유권자들이 4년 전 나를 받아줬고, 두 번의 패배에도 대구를 떠나지 않고 여러분 곁에 남아있는 저의 진심을 받아줬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가 덮쳤는데도 질서 있고 의연하게 위기를 잘 이겨내며 자존심을 지켜준 대구시민이 고맙다”고 했다.

그는 “추경 편성 과정에서 소상공인과 취약계층 생업·생계 직접지원을 강하게 요구해 대구·경북 몫으로 1조400억 원을 증액시켰는데, 서민들의 막막한 생업과 생계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나와 정부, 민주당에 대해 몹시 화가 나 있으신 것 잘 안다. 정치도, 경제도, 평화도 모두 어렵다”며 “죄송하고 책임감을 통감한다”고도 했다. 이어 “책임을 통감합니다. 무엇보다 여러분이 화가 나 있을 때 함께 마음을 나누지 못했고, 여러분의 마음을 대신하지 못해 죄송하다”고 했다.

그러나 김 후보는 “총선 이후 지역주의 정치, 진영정치를 넘어 정치개혁의 큰길로 당당하게 나가겠다”면서 “일하는 정치로 대한민국을 ‘공존의 공화국’으로 만드는 일에 과감히 도전하겠습니다. 대구를 나라의 기둥으로 다시 세우는 더 큰 정치에 몸을 던지겠다”고 약속했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흥로 93
  • 대표전화 : 054-289-2222
  • 팩스 : 054-289-22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현석 국장
  • 법인명 : 경북일보
  • 제호 : 경북일보 - 굿데이 굿뉴스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2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한국선
  • 편집인 : 한국선
  • 경북일보 - 굿데이 굿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북일보 - 굿데이 굿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kyongbuk.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