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상주시, '일제 방역의 날’ 민관 합동 다중이용시설 집중 방역
상주시, '일제 방역의 날’ 민관 합동 다중이용시설 집중 방역
  • 김범진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18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는 25일 ‘상주시 일제 방역의 날’을 맞아 민관 합동으로 다중이용시설 등에 집중적으로 방역과 소독을 했다. (상주시 제공)

상주시(조성희 시장권한대행)는 25일 ‘상주시 일제 방역의 날’을 맞아 민관 합동으로 다중이용시설 등에 집중적으로 방역과 소독을 했다.

이날 보건소 방역팀과 축협 공동방재단 소독 차량 8대, 상주시 체육회, 경북재난 안전기동대 상주시지부가 참여한 가운데 역내 체육시설, 노래방, 피시방, 학원 등을 집중적으로 방역했다.

또한 읍·면·동에서도 이통장협의회, 새마을 농촌 지도자회 등 지역 단체가 참여해 방역활동을 펼쳤다.

특히 경북재난안전기동대 상주시지부(지부장 고일환)는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역내 다중이용시설에 집중 방역을 하고 있으며, 전국공공 운수노동조합 상주시 공모직지부(지부장 장현석)도 26일 지역 내 상가 일대를 방역했다.

조성희 시장 권한대행은 “민관이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일제 방역을 통해 코로나 19가 조기종식 되기를 바란다”며 “코로나 19 지역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에도 전 시민의 동참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범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범진 기자
김범진 기자 kbj@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