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 남면, 귀농귀촌 창업·홍보 공간 '모산 달코미 희망 체험관' 리모델링
김천시 남면, 귀농귀촌 창업·홍보 공간 '모산 달코미 희망 체험관' 리모델링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22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산 달코미 희망 체험관. 김천시
김천시 남면 옥산리‘모산 달코미 희망 체험관’이 지역농산물 상품개발 및 제품브랜드 홍보를 위한 체험교육장으로 리모델링 된다.

‘모산 달코미 희망 체혐관’은 농산물 제조업소로 등록돼 다양한 업종으로의 건축물 용도변경에 제한이 있었다.

하지만 김천시가 최근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0년도 농촌 유휴시설활용 창업지원 공모사업에 선정, 사업비 4억5000만 원을 확보하면서 다른 용도로의 활용이 가능해졌다.

이 사업은 정부와 지자체가 예산의 절반을 부담해 읍·면 지역에 사용하지 않고 있는 시 소유 유휴시설 건축물을 청년이나 귀농·귀촌인들이 임차해 창업공간, 사회서비스 공간 등으로 리모델링 하는 농촌 경기 활성화 사업이다.

시는 사업을 통해 혁신도시 1인 가구 맞춤형으로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식자재 상품개발 및 제품브랜드와 이를 알리기 위한 콘텐츠제작, 오픈스튜디오로 개조해 주민과 자녀들이 생산과정을 직접 볼 수 있는 체험교육장으로 새로 단장할 계획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마을과 혁신도시 간 활성화와 공익적 상생 공간을 창출할 것”이라고 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