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시, 4개월간 입주 상인 점포 사용료 감면 시행
영천시, 4개월간 입주 상인 점포 사용료 감면 시행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22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쇼크 공설시장 경영난 해소 앞장
영천공설시장 임시휴업(영천시 제공)
영천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설시장 입주 상인들의 경영안정을 돕기 위해 영천공설시장 등 3개 공설시장 내 점포 사용료를 3월부터 4개월간 감면한다고 2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감면은 영천·금호·신녕공설시장 내 257개 점포를 대상으로 하며 3~4월에는 월 사용료를 면제하고 5~6월에는 월 사용료를 50% 감경해 부과한다.

관내 공설시장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5일 장날 휴업을 실시해 왔으며 이로 인한 고객의 감소로 심각 단계이후 90% 이상 감소하는 등 피해가 심각한 공설시장 상인들에게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사용료 감면을 시행하게 됐다.

최기문 시장은 “코로나19 사태 지속으로 전통시장 상인을 비롯한 소상공인의 피해가 매우 심각한 상황이어서 공설시장 사용료 감면 등 다양한 지원정책으로 소상공인 경영안정과 지역경제 회복에 앞장설 계획이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