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시, 종합민원실 창구 안전 가림막 설치
문경시, 종합민원실 창구 안전 가림막 설치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22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문경시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종합민원실 창구에 안전 가림막을 설치했다.
문경시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종합민원실 창구에 안전 가림막을 설치했다.

하루 평균 200명 이상 방문하는 종합민원실은 밀집된 근무 환경에 민원인과 가까운 거리에서 업무가 이루어져 코로나19 감염 우려에 대한 불안감이 있었다.

이에 시는 민원인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한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자 민원 창구마다 투명 아크릴판의 안전 가림막을 설치해 민원인과 창구 직원의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민원 상담과 업무 처리를 가능하게 했다.

이외에도 청사 입구에는 소독과 발열 확인 후 출입이 가능하도록 통제 중이며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사무실 방역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희호 종합민원과장은 “안전 가림막 설치로 민원인들이 다소 불편하겠지만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민원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