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시, 공공기관과 함께 신선농산물 팔아주기 운동 전개
영주시, 공공기관과 함께 신선농산물 팔아주기 운동 전개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7일 09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시가 ‘코로나19’ 피해농가 지원에 나선다. 사진은 버섯농장에서 버섯을 수확하는 모습.
영주시는 26일부터 코로나19 사태로 농산물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를 위해 공공기관이 함께하는 신선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전개한다.

이에 따라 시는 코로나 19 피해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지역 공공기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10~20% 할인된 가격으로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19일부터 24일까지 지역 농가·작목반 등을 대상으로 판매희망 품목에 대해 신청을 받았으며, 오는 31일까지 공무원과 지역 유관기관 직원들을 대상으로 사전 주문을 받을 예정이다.

신청받은 물품에 대해 재고량을 파악해 오는 4월 초부터 택배 및 직접 배송을 해 줌으로써 손쉽게 신선농산물을 구입하도록 할 계획이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판로가 막힌 농가들의 고충을 함께 나누기 위해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는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 전개와 함께 민생·경제 활성화 TF단을 구성하고 피해분야별 지원대책을 마련하는 등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