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밀접접촉 정천락 시의원 '음성' 판정…대구시의회 '안도'
밀접접촉 정천락 시의원 '음성' 판정…대구시의회 '안도'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7일 13시 1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의회 청사. 경북일보DB
코로나19로 비상이 걸렸던 대구시의회가 안도의 한숨을 내 쉬었다.

코로나 19 밀접접촉자로 검체 검사를 받았던 대구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 정천락 의원이 27일 음성 판정을 받았기 때문이다.

정 의원과 함께 식사했던 기획행정위원회 동료의원들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앞서 정 의원을 포함한 기획행정위 소속 의원 5명은 밀접 접촉자로 분류 돼 26일 오후 본회의장에서 열린 코로나19 추경안 처리에 참석도 하지 못한 채 자신의 사무실에서 대기하기도 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