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팔아주기 운동 ‘인기’
포항시,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팔아주기 운동 ‘인기’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9일 21시 2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30일 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7일, 포항시 관계자들이 주문받은 친환경농산물 꾸러미를 운반하고 있다.
경북 포항시의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팔아주기 운동이 인기를 끌고 있다.

초·중·고 개학이 연기돼 판로가 막힌 학교급식 납품 농업인을 돕기 위한 포항시의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팔아주기 운동에 관내 공공기관과 기업체에서 지난 20일 1차에 이어 27일, 31일 잇달아 동참하고 있다.

지난 20일에는 포항시청에서 직원들을 상대로 한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1차분 200세트가 완판됐으며, 27일에는 포항교육지원청 60세트, 농협중앙회포항시지부 100세트 총 160세트가 완판됐다. 이어서 31일에는 포스코 본사 입구와 제철소대식당에서 직원들을 상대로 판매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 판매된 농산물 꾸러미는 포항에서 생산된 콩으로 만든 두부, 계란 2종과 함께 시금치, 상추, 마늘, 양파, 버섯 등 친환경농산물 7종 총 9종으로 구성돼 있으며, 시중가보다 30% 이상 저렴한 1만5000원에 판매됐다.

포항시 오주훈 농식품유통과장은 “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한 농업인을 돕기 위한 공공기관과 기업체의 적극적인 동참이 농업인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덜어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