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 영일만항, 대형 크레인 넘어져 '아찔'
포항 영일만항, 대형 크레인 넘어져 '아찔'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30일 17시 3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3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지방해양수산청 "인명 피해는 없어"
30일 오전 11시 17분께 포항시 북구 흥해읍 영일만항 부두에서 수리를 위해 배에 싣고 온 원료 하역용 대형 크레인이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해 관계자들이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포항지방해양수산청 제공

30일 오전 11시 17분께 포항시 북구 흥해읍 영일만항 부두에서 수리를 위해 배에 싣고 온 원료 하역용 대형 크레인이 넘어졌다.

포항지방해양수산청에 따르면 포항신항 1부두 10번 선석에 있던 대형 노후크레인을 수리하기 위해 배로 실어 영일만항 일반 부두로 옮겨 내리는 과정에서 크레인이 쓰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포항해수청은 파악했다.

포항해수청은 크레인 제작사 및 이송 회사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30일 오전 11시 17분께 포항시 북구 흥해읍 영일만항 부두에서 수리를 위해 배에 싣고 온 원료 하역용 대형 크레인이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해 관계자들이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포항지방해양수산청 제공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