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민주당 대구 출마자 12명 ‘20조 TK 뉴딜 공약’…"민생·경제 복구"
민주당 대구 출마자 12명 ‘20조 TK 뉴딜 공약’…"민생·경제 복구"
  • 배준수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30일 22시 0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31일 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오전 대구 동구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 대회의실에서 열린 ‘21대 총선 후보자 공약발표’에서 대구지역에 출마하는 후보자들이 총선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 박영제기자 yj56@kyongbuk.com
더불어민주당 소속 4·15 총선 대구지역 12개 선거구 출마자들이 코로나19로 무너진 대구와 경북의 민생과 경제를 다시 일으켜 세우기 위해 ‘20조 TK 뉴딜’을 추진하겠다고 선포했다. 김부겸·홍의락 의원 등 출마자들은 30일 오전 민주당 대구시당에서 선거대책위원회 발대식을 대신해 가진 공약발표회에서 이렇게 약속했다.

후보자들은 20조 원 중에 3조5000억 원을 투입해 생존 위기에 내몰린 민생경제를 지원하고 침체한 경기를 되살리고, 도산 위기에 빠진 대구·경북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 피해기업에 7조 원을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경제기반 복구와 SOC 투자를 통한 일자리 창출에 6조 원, ITC와 로봇, 바이오 등 전략산업 육성에 3조5000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후보자들은 ‘300만 대구시대, 세계로 열린 행복 도시’라는 비전을 내건 민주당 대구시당의 7대 정책 공약도 발표했다.

옛 경북도청 부지~실내체육관~경북대 일원을 청년문화특구로 조성하고, 대구시 신청사 부지 내 공공의료센터 건립 등을 포함한 감염병 비상 보건의료체계 구축을 내걸었다. 경부선 도심구간 지하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대구산업단지 활성화, 대구법원·검찰청 이전 터에 로봇산업 연구·교육단지 조성 등 글로벌 로봇산업 중심도시 육성을 비롯해 취수원 이전과 다변화 등 물 문제 해결, 도시철도 3호선 엑스코선 과 혁신도시 연장선 신설 등을 약속했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