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자근 후보, 조정문 구미상의 회장과 지역경제 현안 논의
구자근 후보, 조정문 구미상의 회장과 지역경제 현안 논의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31일 13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31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구미시갑…"기업하기 좋은 도시 위해 법·제도 개선 앞장"
미래통합당 구미시갑 구자근 국회의원 후보가 30일 구미상공회의소를 방문해 조정문 구미상공회의소 회장(왼쪽)과 구미경제 현안을 논의하고 있다. 구자근선거사무소 제공
미래통합당 구미시갑 구자근 국회의원 후보가 30일 구미상공회의소를 방문해 조정문 구미상공회의소 회장(왼쪽)과 구미경제 현안을 논의하고 있다. 구자근선거사무소 제공

구자근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후보(구미시갑)는 지난 30일 구미상공회의소를 방문해 조정문 구미상공회의소 회장과 구미 경제 현안을 논의했다.

먼저 조 회장은 “코로나 19와 경기 침체로 구미 경제가 무너지고 있어 일자리 창출보다는 고용 유지가 우선되어야 하는 시기”라며 “구미는 수출기업 중심의 공단으로 세계 경제가 셧다운되면 구미는 몇 달을 버티기도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구 후보는 “미국과 유럽에 이어 일본의 로크다운(도시봉쇄) 움직임이 감지되는 등 전 세계가 멈춰서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발생할 수도 있다”며 “우선은 코로나19의 완전한 종식을 위해 시민 여러분의 협조가 절실히 필요할 때”라고 밝혔다.

이어 구 후보는 “코로나19 종식 후 구미가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재탄생하기 위해 법과 제도개선에 앞장서겠다”며 “5공단 입주업종 확대, 52시간 근로제, 최저임금, 법인세 인하 등 각종 규제 및 세금 관련 법규를 정비하겠다”고 약속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