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석유관리원 대경본부, 구미새마을중앙시장과 자매결연 체결
석유관리원 대경본부, 구미새마을중앙시장과 자매결연 체결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1일 21시 3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2일 목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기관-1시장' 협약으로 지역경제 살린다
한국석유관리원 대구경북본부(본부장 임의순, 왼쪽 두번째)은 구미 중앙시장(상인연합회장 장용웅,오른쪽 두번째))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31일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지난달 31일 구미새마을 중앙시장과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코로나19 위기 속 침체된 지역경제 되살리기에 나섰다.

석유관리원 임의순 대구경북본부장과 중앙시장 장용웅 상인연합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 날 ‘1기관-1시장’ 협약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가는 날’ 운영, △양질의 제품 제공 및 가격표시제 등 공정행위 준수,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 합동추진 등을 담고 있다.

또한, 이날 행사 직후에는 중앙시장 내 상인들을 위해 손 소독제 등 위생용품 전달 및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도 진행했다.

임의순 본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특히 대구·경북지역의 영세소상공인들과 전통시장 상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자매결연을 통해 지역경제 살리기와 전통시장 활성화에 보탬이 되고, 나아가 실효성 있는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할 것”을 약속했다.

한편, 석유관리원은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반영한 사회공헌활동 ‘1234운동(1본부 2결연 3사랑(이웃사랑, 농촌사랑, 환경사랑) 4분기)’을 추진, 지역사회 발전에 참여하고 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부국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