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이마트·대구百, 경북 농산물 소비 촉진 나서
이마트·대구百, 경북 농산물 소비 촉진 나서
  • 배준수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1일 21시 3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2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자·미나리 등 파격가 할인
이마트와 대구백화점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소비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경북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농산물 소비 촉진에 나선다.

이마트는 경북농협, 경북농식품유통교육진흥원과 2일부터 8일까지 40억 원 상당 물량의 경북농산물대전을 진행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국내 대표 사과산지인 영주·문경·안동 산지에서 공수한 사과(3kg/봉)를 9980원에, 성주산 참외(1.5kg/봉)는 9980원, 김천·의성에서 수확한 쌀(10kg)은 2만5900원에 판매한다. 경북 유명 농산물인 영덕 시금치, 청도 미나리, 의성 깐마늘 등 다양한 경북 농산물도 평소 대비 20~40% 싸게 내놓는다.

대구백화점 프라자점도 3일부터 9일까지 경상북도 친환경농산물 홍보·특판행사를 진행한다. (사)경북친환경농업인연합회 주관으로 그동안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친환경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경북지역 친환경농산물 생산 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했다.

주요 행사 품목은 봉화산 무농약 감자와 청도산 무농약 미나리 등 2개 품목이며, 파격적인 가격으로 판매가 이뤄질 예정이다. 감자는 시중가보다 대폭 할인한 가격인 5kg에 3000원에 판매하고, 미나리는 1봉+1봉 25000원에 판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