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대 총학생회, 코로나19 혈액 수급난 극복 사랑의 헌혈 캠페인
포항대 총학생회, 코로나19 혈액 수급난 극복 사랑의 헌혈 캠페인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2일 18시 1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3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대학교 총학생회 간부들이 최근 포항시 헌혈의 집을 찾아 헌혈을 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대는 3월 16일 학기 개시일부터 이달 19일까지 지역 혈액 부족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포항대 제공

포항대학교(총장 한홍수) 총학생회에서는 3월 16일 학기 개시일부터 이달 19일까지 지역 혈액 부족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이번 헌혈 캠페인은 최근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단체 헌혈 취소가 잇따름에 따라 지역의 혈액 수급 안정화와 생명 나눔에 동참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으로 개학 연기에 따라 단체헌혈은 하지 못하지만, 재학생·교직원이 직접 지역 헌혈의 집을 방문해 개별 헌혈을 실시하도록 독려했다.

헌혈증서자에 한해 경품 추첨을 통해 갤럭시 버즈, 에어팟 등 다양한 선물을 전달하는 이벤트도 마련할 계획이다.

김승재 총학생회장은 “혈액 수급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간부들과 함께 헌혈의 집을 자발적으로 먼저 찾아 헌혈을 했다”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재학생과 교직원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