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7명…하루만에 두 자릿수 복귀
대구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7명…하루만에 두 자릿수 복귀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4일 1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4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경북일보DB
코로나19 대구지역 일일 신규 확진자가 하루 만에 두 자릿수로 복귀했다.

대구시에 따르면 4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 19 대구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27명이 늘어났다.

지역 확진자 증가세는 최근 들어 주춤하지만 제2미주병원 등 고위험군 시설인 요양병원과 정신병원 등에서 산발적 집단 감염이 이어져 긴장감을 늦출 수 없는 상황이다.

달성군 소재 제이미주병원에서 19명, 동구 소재 파티마병원에서 3명, 수성구 소재 김신요양병원에서 1명, 수성구 소재 시지노인전문병원에서 1명, 달성군 소재 대실요양병원에서 1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또 해외입국자 중 1명(미국)이 추가로 확진됐다.

전날 지역 추가 확진자는 9명으로 지난 2월 18일 대구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31번 환자)가 나온 이후 45일 만에 한 자릿수를 기록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