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시, 농·특산물 팔아주기 경제 회복 '한몫'
문경시, 농·특산물 팔아주기 경제 회복 '한몫'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5일 21시 5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6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작 2주만에 1억원 소득 창출
문경시 동로면 직원들이 코로나19 극복 위한 착한 소비 운동에 동참했다.사진은 직원들이 새송이 버섯을 구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문경시 제공.
문경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추진해 2주 만에 1억 원의 판매실적을 올렸다고 밝혔다.

이는 출향인(향우회, 동문회 등) 3500명에 대한 코로나19 극복 서한문 발송을 시작으로 시 공무원, 유관 기관·단체, 학교 동창회 등 지역 사회 각계각층에서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자는 마음으로 지역 내 농가 돕기에 적극 동참한 결과이다.

문경관광진흥공단에서 운영하는 농·특산물 직판장은 최대 20%에 이르는 농·특산물 할인 행사를 진행 중이며, 온라인 쇼핑몰 새재장터(www.saejaemall.com)에서 판매 중인 오미자, 사과즙, 버섯 등도 꾸준한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

지난 2일 기준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으로 총 1억1400만 원의 판매 성과를 올려 지역 경제 회복에 큰 힘이 되고 있다.

신선 농산물로 장기 보관이 힘들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 미나리 3900㎏, 새송이버섯 400여 박스가 판매됐다.

문경시 관계자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민관이 합심해 농산물 소비 촉진운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변의 많은 시민들을 위해 지역 경제 살리기 운동에 많은 동참을 바란다”고 전했다.

시는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계속 추진하면서 농·특산물 TV 홈쇼핑, 특판 행사 등을 열어 농가 소득을 올린다는 계획이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