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시, 취약계층에 코로나19 극복 경북형 면 마스크 제작 지원
영주시, 취약계층에 코로나19 극복 경북형 면 마스크 제작 지원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5일 18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6일 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형 면 마스크 제작(완성된 마스크를 들고 단체기념촬영)

영주시는 코로나 19를 극복하기 위해 경북형 면 마스크를 제작해 취약계층에 지원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지난달 27일부터 여성단체협의회 등 4개 단체로 구성된 5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의 재능기부로 경북형 면 마스크(필터교체형) 2100매를 제작했다.
 

경북형 면 마스크 제작(마스크를 제작하는 모습)

이들 자원봉사자들은 각자의 집이나 영주시평생학습센터에서 면 마스크를 제작하고 경상북도의 지원을 받은 필터와 함께 포장해 영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전달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코로나 19 예방을 위해 필수품이 되어가는 마스크를 구매하지 못해 힘든 분들에게 도움을 준 재능기부봉사자들의 노고에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