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양금희 후보 "의료인 희생자 애도…정부차원 대책 마련 촉구"
양금희 후보 "의료인 희생자 애도…정부차원 대책 마련 촉구"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5일 21시 5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6일 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대구 북구갑…"국가유공자 지정 방안 적극 검토"
양금희 후보(미래통합당·대구 북구갑)
양금희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후보(대구 북구갑)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라 최근 의료진 사망 사례가 나오자 정부 차원의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양 후보는 지난 3일 경북대학교병원에서 코로나19 감염으로 사망한 고 허영구 원장의 희생을 애도하면서 “의료진의 코로나19 감염과 진료환경에 대한 국가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5일 밝혔다.

그녀는 “우리 지역에서 국내 첫 의료인 사망자가 나온 것에 대해 비통한 마음으로 애도를 표한다”면서 “고인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고 의료인들의 헌신을 헛되지 않기 위해서는 일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소위 코로나 의병(醫兵)에 대해 정부 차원의 특단의 대책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또 “전국 가장 많은 확진자가 발생한 대구의 경우 의료진의 피로도는 이미 한계상황에 직면했으며 이대로 내버려두면 심각한 의료공백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양 후보는 “지금 국민은 의료인의 사랑과 봉사로 숨 쉬고 있다”며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헌신한 의료인 희생자가 국가사회발전 특별공로 순직자를 대상으로 하는 국가유공자로 지정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