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코로나 피해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금 지원
포항시, 코로나 피해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금 지원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6일 21시 4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7일 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1억원 상당 포항사랑상품권 지급…2만1647가구 생활안정 기대
포항시청사
포항시가 6일부터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2만1647가구에 대해 생활안정과 소비여력 제고를 위해 약 131억 원 상당의 포항사랑상품권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금은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서 대상자에게 상품권 배부 일정을 통지하면 대상자는 해당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서 상품권을 수령하면 된다.

대상자는 기존 기초생활수급자(생계, 의료, 주거, 교육급여 대상자)와 차상위계층(차상위본인부담경감, 차상위 자활급여, 차상위 장애인연금, 차상애 장애(아동)수당, 차상위계층 확인), 시설수급자가 해당된다.

지급액은 자격별, 가구원수별로 다르며 1인 가구 기준 40만원~52만원으로 차등 지급하고, 수급자 본인이 수령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며, 노인, 장애인, 의사무능력자 등은 법정대리인, 급여관리자 등이 대리수령 가능하다.

이번 저소득 한시생활지원대상자는 재난긴급생활비 지원 대상에서는 제외 되므로 재난긴급생활비를 중복해 신청 할 수 없다.

시는 이달 17일까지 2주간 집중배부 기간을 정하고, 지역 금융기관의 협조를 받아 읍면동행정복지센터 등에서 지급하며 대상자가 몰리지 않도록 복지대상자별, 마을별 지급날짜 조정 등의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