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미대, 장애 학생 위한 사랑의 마스크 나눔 캠페인 '훈훈'
구미대, 장애 학생 위한 사랑의 마스크 나눔 캠페인 '훈훈'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7일 09시 4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7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대 장애학생지원센터에서 본관 1층 로비에 설치된 기부함에 모여진 마스크를 장애 학생들에게 1차분으로 우편으로 발송했다. 구미대 제공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 교직원들이 마스크를 구하기 힘든 장애 학생들을 위해 ‘사랑의 마스크 나눔’ 캠페인을 펼치고 있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구미대에 따르면 지난 3월부터 시작된 이 캠페인에서 모여진 마스크 150매를 1차분으로 장애 학생들에게 우편으로 발송한다.

이후 기부된 마스크는 등교일에 맞춰 장애 학생들에게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몇몇 교수의 제안으로 시작된 이번 캠페인이 교내에 알려지자 동참 의사를 밝히는 교직원들이 늘어나면서 본관 1층 로비에 기부함이 마련됐다.

최희랑 교수(비주얼게임컨텐츠스쿨)는 “장애 학생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동참했다”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돼 학생들과 건강한 모습으로 마주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구미대 장애학생지원센터 우영선 직원은 “거동이 불편한 장애 학생들이 마스크 구입이 어려울 것 같아 염려됐다”며 “교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을 담아 장애 학생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부국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