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문화관광재단, 2020년 소백산철쭉제 전면 취소
영주문화관광재단, 2020년 소백산철쭉제 전면 취소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9일 16시 3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예산으로 재편성
소백산
(재)영주문화관광재단은 다음 달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간 개최하려던 ‘2020 소백산 철쭉제’를 취소한다고 9일 밝혔다.

올해 소백산철쭉제 취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조짐을 보임에 따라 감염증 확산을 막고,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위한 조치다.

먼저 시는 코로나19 추이에 따라 축제 개최 여부를 검토하기로 하는 등 결정을 잠시 미뤘다.

그러나 최근 정부의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방침 등에 따라 지난 8일 영주문화관광재단 이사회를 열고 이같이 최종 결정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영주문화관광재단 이사장)은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불가피하게 축제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며 “시민들의 문화 향유를 위해 비대면으로 시행할 수 있는 사업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는 소백산철쭉제와 관련해 편성된 사업비는 코로나19 관련 대응 예산으로 재편성해 사용할 예정이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