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동식 강구근해자망협회장, 생활치료센터 의료진에 영덕박달대게 20박스 기부
김동식 강구근해자망협회장, 생활치료센터 의료진에 영덕박달대게 20박스 기부
  • 최길동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9일 18시 5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식근해자망협회회장(오대호선주)와이희진영덕군수

김동식 강구근해자망협회장(오대호 선주)이 영덕박달대게 20박스(800만 원 상당)를 지난 8일 코로나19 경증환자 생활치료센터인 삼성인력개발원 영덕연수원에 전달했다. 박달대게는 생활치료센터 의료진과 행정요원에게 전달됐다.

영덕군 강구항에서 대게조업 및 유통업에 40년 이상 종사하고 있는 김 협회장은 영덕대게의 산증인으로 평가받는다. 지역특산물인 영덕대게에 무한한 자부심을 가지고 평소에도 영덕대게 홍보에 많은 공을 들인 바 있다.

김 협회장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어려운 일이 생기면 적극 봉사하고, 영덕대게 홍보와 보존에 늘 힘쓰겠다”며 “생활치료센터에서 불철주야 헌신적으로 희생하는 많은 분들에게 영덕 특산물인 대게를 보내 영덕의 맛을 음미했으면 좋겠다. 군민의 한사람으로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형성 주민복지과장은 “우리 지역에서 코로나19 환자치료를 위해 최일선에서 희생하는 의료진들에게 영덕의 자랑인 영덕대게를 아낌없이 지원한 김동식 협회장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피로가 누적된 의료진들에게는 재충전의 기회가 되고 격려가 될 것을 믿는다”며 “영덕과 맛으로 맺어진 인연과 영덕주민과의 정이 앞으로도 계속 이어지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최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길동 기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영덕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