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추병직 전 장관 "김철호 후보 정부 여당 힘으로 당선시키자"
추병직 전 장관 "김철호 후보 정부 여당 힘으로 당선시키자"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9일 21시 5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구미시갑 지지 호소
김철호 후보와 추병직 전 장관. 김철호 선거사무소
추병직 전 건설교통부 장관은 9일 구미역 광장에서 김철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구미시갑) 지지를 호소했다.

추 전 장관은 2004년 ‘구미발전의 새 힘’을 슬로건으로 구미을 지역구에 출마해 40%대 득표율을 올렸으나 당선에는 실패했다.

이후 건설교통부 장관으로 임명됐다.

추 전 장관은 “16년 전 그때 자신이 당선되었더라면 구미가 달라지지 않았겠느냐?”며 “이번 “21대 국회의원 선거는 구미를 살리느냐 쇠퇴시키느냐 하는 심판의 선거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민주당 구미시장을 당선시킨 힘으로 이번에도 김철호 후보를 당선시켜 정부 여당을 감동하게 하자” 며“정부 여당의 적극 지원 아래에 기업유치, 공공기관 이전 등을 실현해 기존 공단은 물론 5공단도 가득 채워 40만 명의 구미 인구를 50만 60만 명으로 올라가는 발전의 계기를 만들자”고 말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