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 코로나 극복 기부행렬 동참…5급 이하 직원 1억5500만원 모금
대구, 코로나 극복 기부행렬 동참…5급 이하 직원 1억5500만원 모금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9일 21시 5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는 지난달 권영진 시장을 비롯한 시청 소속 4급 이상 간부진의 월 급여 반납·성금 모금운동에 이어 5급 이하 직원의 자발적인 동참을 통해 1억5500만 원의 성금을 모금했다.

대구시는 이번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해 코로나19 극복과 지역방역대책 강화에 쓰이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8일 현재 대구시 산하 지방공기업에서 2억2400만 원, 출자출연기관에서 4100만 원 등 모두 2억6500만 원의 성금을 모았다.

이에 따라 이번 대구시청 소속 5급 이하 공무원 성금 1억5500만 원을 합치면 현재까지 대구시청, 대구시 산하 공기업, 출자출연기관의 전체 성금액은 모두 4억2000만 원 정도이다.

대구시 공무원과 시 산하 공공기관의 코로나19 극복 성금 모금의 물결은 앞으로도 구·군과 기타 공공기관 등에도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각계각층에서 이뤄지고 있는 이와 같은 아름다운 모습은 우리 대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처한 능력과 함께 세계언론이 극찬하는 증거”라며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한층 더 심기일전하겠다”라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