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첫날 대구 10.24%·경북 13.76%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첫날 대구 10.24%·경북 13.76%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10일 18시 4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가 시작된 10일 오전 대구 수성구의회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위생장갑을 착용하고 투표를 하고 있다. 박영제기자 yj56@kyongbuk.com
경북·대구지역 사전투표 첫날 투표율이 10%를 넘겼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가 10일 전국에서 일제히 진행됐다.

전국적으로 12.14%의 투표율을 기록한 가운데 대구는 다소 낮았지만, 경북은 전국 평균보다 높았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대구는 총 유권자 207만1120명 중 21만2156명 투표해 투표율 10.24%를 기록했다.

대구 사전 투표율은 지난 2016년 제20대 총선 4.55%, 2017년 제19대 대선 9.67%, 2018년 제7회 지방선거 6.89%보다 크게 늘었다.

경북은 총 유권자 228만2938명 중 31만4077명이 사전 투표했으며 투표율은 13.76%다.

제20대 총선 당시 6.9%를 기록한 뒤 대선 12.77%, 지방선거 11.75% 등 사전선거 투표율이 비교적 높았다.

선관위는 사전 투표가 정착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사전 투표율이 올라간 것으로 분석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