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울릉군, 코로나19 피해 농업인 융자금 이차보전금 지원
울릉군, 코로나19 피해 농업인 융자금 이차보전금 지원
  • 박재형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20일 17시 4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21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군청.
울릉군(군수 김병수)은 코로나19로 피해 농업인에 융자금 이차보전금을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코로나 19로 인해 소비위축 및 관광객 감소 등 농업경영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이차보전금의 지원으로 농업인의 경쟁력 강화와 피해농업인의 부담을 줄이게 될 전망이다.

지원대상은 울릉군에 거주하고 있으며,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농업인으로써 단기농사대출 및 농업정책자금 융자금에 대한 이자 1~3% 중 일부(1%) 이차보전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울릉군은 농업인의 부채부담의 지속적인 증가로 농업인 사기저하 및 경영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지원사업 대상자를 신속히 선정해 오는 4월 말부터 지역 농협을 통해 지급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피해를 받고 있는 농업인들이 금리 부담을 덜고 농업 투자를 확대해 농가소득 향상의 디딤돌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농업인의 경영안정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법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재형 기자
박재형 기자 jhp@kyongbuk.com

울릉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