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 달서구의회, 국외출장비 전액 반납…코로나 대응 예산 활용
대구 달서구의회, 국외출장비 전액 반납…코로나 대응 예산 활용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22일 17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23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서구의회.
대구 달서구의회 의원들이 의원국외출장여비 전액과 의원정책개발비 예산 50%를 반납한다. 반납한 예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응하는 달서구청의 예산과 고충을 겪는 지역민들을 돕기 위한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달서구의회는 21일 오전 전체 의원간담회를 열어 예산 50% 반납을 결정했다.

최상극 의장을 비롯한 의원 24명 전원이 합의했다.

이에 따라 의원국외출장여비 전액 6924만 원과 의원정책개발비의 50%인 6000만 원이 코로나19 위기 극복 재원으로 사용된다.

최상극 의장은 “예산 반납은 이미 선거전부터 논의됐지만, 총선으로 일정이 맞지 않아 오늘(21일)에서야 최종적으로 의견을 모을 수 있었다”며 “아직 지역민들이 코로나19로 고통을 겪는 시점인데, 반납한 예산이 구청 예산에 편성되고 지역민들을 위한 재원으로 잘 활용되길 바라는 마음이다”고 말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