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 2019 기업시민보고서 발간
포스코, 2019 기업시민보고서 발간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22일 20시 5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23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친환경…철강업계 화두 '한눈에'
인터뷰·세계 가이드라인 등 수록
2019 기업시민보고서.

포스코는 지구의 날인 22일 ‘2019 기업시민보고서’를 발간했다.

기업시민보고서는 포스코가 철강업계 뿐만 아니라 국내 ESG 분야의 변화를 선도하기 위해 지난 1월 국내 최초로 발족시킨 ESG 전담조직을 중심으로 ESG 관점에서 종합적으로 만들어 졌다.

이는 최근 글로벌 기업들 가운데 환경적(Environmental)·사회적(Social) 책임을 다하지 않거나, 지배구조(Governance)가 불건전한 기업의 재무 성과가 갑자기 악화되는 사례가 늘어나면서, 고객·임직원·협력사·지역사회·주주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ESG관련 활동 성과 공개를 요구하는 트렌드 변화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기업시민보고서는 경영이념인 기업시민의 활동영역(Business·Society·People) 별로 주요 성과를 정리하고, 세부적으로 경제 및 ESG관점에서도 소개해 이해관계자들의 요구를 충족 시킬 수 있게 구성했다.

특히 올해부터 포스코는 국내외 관련 업계 벤치마킹과 이해관계자 인터뷰를 통해 의견 수렴 범위를 확대하고 GRI(국제 보고서 가이드라인)·TCFD(기후 관련 재무정보공개 테스크포스) 권고안·SASB(지속가능성 회계기준위원회) 기준 등 글로벌 가이드라인과 UN SDGs(지속가능발전목표)를 고려해 회사가 직면한 이슈들을 선정하고 이에 대한 중장기 대응 전략도 담았다.

더불어 코로나19 대응·친환경 제품을 통한 비지니스 전략·분쟁광물을 넘어 책임광물로의 진화 등 철강업계가 직면한 시의성 있는 이슈들에 대한 포스코의 전략과 변화에 대해 심도 있게 다루는 포커스 페이지를 신설했다.

최정우 회장은 CEO 메시지를 통해 “코로나19 상황을 겪으며 ‘기업은 사회와의 조화를 통해 성장한다’는 사실을 다시 한번 인식하는 계기가 됐다”며 “포스코는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아래 글로벌 철강사로서 책임과 역할을 다하여 위기를 극복하고 더 나은 사회로 나아가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19 포스코 기업시민보고서는 포스코 기업시민홈페이지 (http://corporatecitizenship.posco.com/)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며, 온라인 PDF를 기반으로 링크 연계 및 검색 기능을 신설하여 독자의 편의성을 증진시켰다.

한편 포스코는 이번 보고서 발간일을 지구의 날(Earth Day)인 4월 22일에 맞춘 것은 친환경 중심의 지속가능경영 의지를 더욱 다지기 위함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