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과메기 건조철 내·외국인 일손 모집
포항시, 과메기 건조철 내·외국인 일손 모집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27일 17시 4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28일 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15일까지 신청 접수
포항시가 27일부터 5월 15일까지 포항시청 2층 민원상담장에서 과메기·오징어 건조철 일손을 도울 다문화가족 외국인계절근로자 사업신청을 접수 받으며, 올해는 시청방문이 어려운 분들을 위해 이메일(jang004@korea.kr)로도 신청을 받고 있다.
포항시가 27일부터 5월 15일까지 포항시청 2층 민원상담장에서 과메기·오징어 건조철 일손을 도울 다문화가족 외국인계절근로자 사업신청을 접수 받으며, 올해는 시청방문이 어려운 분들을 위해 이메일(jang004@korea.kr)로도 신청을 받고 있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이 지연되고 있지만, 겨울철까지는 아직 상당한 시간이 남아있어 현재까지 과메기·오징어 건조업체 46개소에서 약 200명의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을 희망하고 있는 만큼 우선적으로 법무부에 수산물가공업분야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을 신청할 계획이다.

대상자는 사업 신청일 기준 혼인상태를 유지하고 있거나 사별로 가정을 유지하고 있는 다문화가족(베트남 등)의 만 30세 이상 55세 이하의 4촌 이내 본국가족과 그 배우자로, 다문화 가족 당 8명 이내로 신청이 가능하다.

단, 무단이탈자 발생 다문화가족 또는 이혼가정의 경우는 신청이 불가하다.

외국인계절근로자의 근로기간은 비자의 종류에 따라 2020년 10월부터 최소 3개월에서 최장 5개월이며, 최저임금 월 179만5310원과 숙식비 월 21만원이 지급된다.

포항구룡포과메기사업협동조합과 구룡포오징어영어조합법인은 27일부터 5월 15일까지 수산물가공업분야 내국인 구인도 신청·접수 받으며, 내국인의 경우에는 하반기 3개월(11월~익년도 1월) 고용 예정으로 어가와 근로자가 협의해 고용기간을 결정하며, 보수는 2020년 최저임금인 월 179만5310원이다.

포항시 정종영 수산진흥과장은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이 쉽지 않지만, 조속히 해결돼 올 겨울철 외국인계절근로자가 어촌 인력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