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울릉군, 1차 경북 재난 긴급생활비 선불카드 전달
울릉군, 1차 경북 재난 긴급생활비 선불카드 전달
  • 박재형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28일 16시 3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29일 수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군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제 악화에 대응하는 경북 재난 긴급생활비를 담은 선불카드 전달에 본격 나선다고 28일 밝혔다.사진제공 울릉군.
울릉군(군수 김병수)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제 악화에 대응하는 경북 재난 긴급생활비를 담은 선불카드 전달에 본격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선불카드는 기준중위소득 85%이하 가구에 50만원~80만원까지 가구수에 따라 차등지급 되며, 울릉군은 1차로 약 1000여 가구가 수혜를 받는다.

군은 지난 27일 북면을 시작으로 28일 서면, 29일 울릉읍 지역에 직접 찾아가 선불카드를 배부할 계획이다.

선불카드 배부 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시하며, 지난 4월 브이티 코스메틱에서 기부받은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도 함께 배부한다.

2차 배부는 오는 29일까지 신청접수를 받은 후 선불카드를 추가 제작해 6월에 배부할 계획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이 이번 재난긴급생활비 지원을 통해 작게나마 생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위축된 소비심리로 어려움에 처해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에게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재형 기자
박재형 기자 jhp@kyongbuk.com

울릉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