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청도군, 농촌일손돋기 알선창구로 인력난 해소
청도군, 농촌일손돋기 알선창구로 인력난 해소
  • 장재기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07일 17시 1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08일 금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까지 운영·상시 접수
청도군청사. 경북일보DB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이달부터 7월까지 농촌일손돕기 알선창구를 운영한다.

청도군 일손돕기 알선창구는 인력이 필요한 농가와 군부대, 민간단체 등 일손돕기 신청자를 연결하는 역할을 한다.

군 단위 창구에서는 일손돕기 신청자를, 읍·면 단위 창구에서는 일손돕기 희망 농가를 상시 접수 받는다.

코로나로 피해를 입은 농가를 비롯해 기초생활 보호대상 농가, 참전용사, 고령, 부녀자 농가, 수작업 인력이 많이 필요한 농가, 기상재해를 입은 농가 등에 우선 지원되며, 일손돕기 신청자에게는 중식 및 간식, 보험, 작업 모자, 마스크 등을 지원하여 참여자 의욕을 고취 시킬 수 있다.

이승율 군수는 “농촌일손돕기 알선창구 운영 등으로 상반기에 6000여명의 인력을 농가에 지원해 농촌 일손 부족 해소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농촌인력지원센터, 농기계 임대 사업 등 다양한 방법으로 농촌 인력난 해소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가겠다”고 말했다.

장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장재기 기자
장재기 기자 jjk@kyongbuk.com

청도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