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이태원 클럽감염 확산…코로나19 신규확진 35명·누적 1만909명
이태원 클럽감염 확산…코로나19 신규확진 35명·누적 1만909명
  • 연합
  • 승인 2020년 05월 11일 10시 2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11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발생 29명·해외유입 6명…사망자 4일 연속 0명
이태원 클럽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급증하고 있는 10일 이태원이 속한 용산구보건소 선별진료소가 검사를 원하는 시민들로 붐비고 있다. 연합
서울 이태원 클럽에서 발생한 집단감염의 영향으로 11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5명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35명 중 29명은 국내 발생, 5명은 해외유입 사례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은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35명 늘어 총 1만909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난 4월 9일(방대본 발표일 기준) 39명으로 30명대에 진입했던 신규 확진자는 연일 감소세를 보이다 지난 6일에는 2명까지 떨어졌다. 그러나 9일 18명으로 다시 증가한 후 전날(34명)부터 다시 30명대에 올라섰다.

초기 발병자로 추정되는 ‘용인 66번’ 확진자(29)가 이태원 클럽을 방문하면서 촉발된 집단감염이 전국으로 확산하는 모양새다.

신규 확진자 35명 중 29명은 국내에서 감염된 사례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 20명, 인천 2명, 경기 4명, 충북 3명으로 확인됐다.

나머지 6명은 해외에서 들어와 확진 판정을 받은 이들이다. 공항 검역에서 3명이 확인됐고, 나머지는 격리 중 인천·세종·강원 등 지역사회에서 1명씩 확진됐다.

추가 사망자는 나흘 연속 발생하지 않았다. 총 256명이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연합
연합 kb@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