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시, 전기 소형 노면청소차 시범 운영
영주시, 전기 소형 노면청소차 시범 운영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17일 16시 3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18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전기 소형 노면청소차’로 구석구석 깨끗하게 골목을 청소하고 있는 친환경 전기 소형 노면청소차 모습

영주시는 친환경 전기 소형 노면청소차 1대를 도입 18일부터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 운영에 들어간 친환경 전기 소형노면청소차는 전기를 동력으로 사용해 매연과 소음이 없어 친환경적이며, 작업 시 주변 시민 및 작업자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한다.

그동안 도로 청소를 위해 대형노면청소차를 운영 중이었으나, 이면도로와 골목길은 대형 차량 진입이 어려워 인력으로 청소 중이었다.

이에 따라 영주시가 시범 운영하는 소형노면청소차는 국내에서 생산된 1.7톤 청소차량으로, 차체가 작아 좁은 도로 청소에 적합하다.

특히 차량 앞에 부착된 브러시를 회전해 쓰레기와 흙먼지를 모아 흡입하며 물을 분사해 흙먼지발생을 억제한다.

이상효 환경보호과장은 “소형 노면청소차 운행으로 이면도로와 골목길의 흙먼지를 효과적으로 제거될 것”이라며“선비의 고장답게 깨끗하고 청결한 도시가 유지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