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의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0만원 '십시일반'…대한적십자사 전달
대구시의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0만원 '십시일반'…대한적십자사 전달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17일 17시 0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18일 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광역시의회는 15일 시의회 접견실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구시의원 전원이 자율적으로 모금한 성금 30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하고 있다.
대구광역시의회는 15일 시의회 접견실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구시의원 전원이 자율적으로 모금한 성금 30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

대구광역시의회 의원들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유례없는 경기침체를 겪고 있는 대구시민들과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고, 민생경제 회복에 보탬이 되기 위해 성금을 모았다.

이번 성금 모금은 대구시의원 30명 전원이 100만 원씩을 자발적으로 모금해 30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탁했다. 이 성금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구호사업에 쓰여 질 계획이다.

대구광역시의회 배지숙 의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도 오히려 이웃을 배려하는 성숙한 시민 의식을 보여주고 있는 대구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 위해 마음을 모았다.”며 의미를 설명했다.

배 의장은 “향 후 지역 경제 안정화를 위한 추가경정예산, 감염병 등 재난대응체계 강화를 위한 조직과 조례안 정비 등 코로나19 후속 조치를 위한 의정활동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