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재택수업' 대구대 학생들, 스승의날 감사 SNS이벤트 '눈길'
'재택수업' 대구대 학생들, 스승의날 감사 SNS이벤트 '눈길'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19일 09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19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학생·졸업생·외국인 학생 참여…사연 30여 개 접수
교수님께 감사 편지와 함께 꽃다발·케이크 전달
스승의 날을 맞아 진행된 대구대 SNS 이벤트를 통해 학생 감사 편지와 꽃다발, 케이크를 전달받은 경영학과 윤만희 교수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구대
대구대(총장 김상호)가 재택수업으로 등교하지 못하는 학생들을 위해 교수님께 감사 인사를 대신 전하는 SNS 이벤트를 열어 눈길을 끌었다.

대구대는 스승의 날을 맞아 SNS(인스타그램)을 통해 ‘교수님께 감사하는 마음을 대신 전해 드립니다’라는 내용으로 지난 12일과 13일 이틀간 학생들의 사연을 접수했다.

짧은 사연 접수 기간에도 이 게시글에는 수백 개의 ‘좋아요’와 함께 30개가 넘는 사연이 접수됐다. 재학생뿐만 아니라 졸업생과 만학도, 외국인 유학생까지 다양한 사연을 가진 학생들이 이벤트에 참여했다.

사연 중 이번 학기를 마지막으로 정년 퇴임하는 경영학과 윤만희 교수님께 감사 인사를 전하는 김나경 학생(경영학과 2학년)의 사연이 잔잔한 감동을 전했다.

이 학생은 “교수님의 마지막 학기 수업을 대면이 아닌 비대면으로 듣게 돼서 너무 아쉽다. 온라인 강의 시작 전날 화상회의 앱 ‘줌(ZOOM)’으로 수업을 테스트 중이었던 교수님과 우연히 연결됐을 때 저의 안부를 물어 주셨던 기억이 난다”면서 “항상 학생들의 의견을 잘 들어주셨던 그는 정말 최고의 스승이다”고 적었다.

또 대학을 졸업하고 16년이 지나 문헌정보학과에 다시 입학한 한 학생의 사연도 눈길을 끌었다. 문헌정보학과 4학년생인 윤현정 학생은 늦은 나이에 다시 공부를 시작하며 힘들었을 때 큰 힘이 되어주셨던 김선호 교수님께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외에도 과학교육학부(물리교육전공)의 윤광일 학생(물리교육전공 3학년)은 학생 사연 중 가장 길게 사연을 써서 같은 학과의 이희조 교수님께 감사함을 표했다.

한편 대구대는 다양한 사연 중 3명의 학생의 사연을 선정해 해당 교수님께 학생이 작성한 편지와 함께 꽃다발, 케이크 등을 전달했다. 또한, 선정되지 못한 학생들의 감사 글도 해당 교수님들에게 전달해 사제지간의 정을 돈독히 하는 기회로 삼을 예정이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