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시, 평은면 일원서 드론 이용 무인 항공방제 실시
영주시, 평은면 일원서 드론 이용 무인 항공방제 실시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19일 16시 2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0일 수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시는 소나무재선충병 확산차단 및 건강한 산림자원 육성을 위해 평은면 금광리 용마루1공원 일원에 드론을 이용한 무인항공방제를 실시한다.
영주시는 소나무재선충병 확산차단 및 건강한 산림자원 육성을 위해 평은면 금광리 용마루1공원 일원에 드론을 이용한 무인항공방제를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무인 드론방제는 평은면 금광리 용마루 2 공원을 시작으로 오는 8월까지 감염목 주변 임야 8개 구역 46㏊에 대해 총 6회 실시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방제는 저독성 약제인 티아클로프리드 액상 수화제를 물에 희석해 공중 살포하는 방식으로 실시한다.

특히 대상목의 2~5m이내 저고도에서 정확히 살포할 수 있어 약제비산을 최소화 할 수 있으며, 탁월한 방제 효과로 소나무재선충병 확산 방지에 효과가 뛰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지난 2014년 평은면 지곡리에서 소나무재선충병 감염 목이 최초로 발생 된 이후 지금까지 99본의 감염목이 발생해 현재 평은면 등 4개면 5개동 25개리 지역 1만7987㏊를 소나무류 반출금지구역으로 지정 관리하고 있다.jin㏊n@kyongbuk.com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