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산상공회의소 임직원,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전액 복지시설에 후원
경산상공회의소 임직원,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전액 복지시설에 후원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0일 17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1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상공회의소(회장 김점두) 임직원들이 전 국민에게 지급되는 코로나19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으로 지역 사회복지시설을 후원했다.경산상의.

경산상공회의소(회장 김점두) 임직원들이 전 국민에게 지급되는 코로나19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전액을 지역 사회복지시설을 후원했다.

경산상공회의소 임직원들은 지난 18일 지역 내 중증장애인 복지시설인 ‘성락원’을 방문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으로 마련한 400만 원 상당의 경산사랑카드를 전달했다.

김점두 경산상공회의소 회장은 “코로나19로 국민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지역 내에 더 지원이 필요한 곳에 기부하는 데에 선뜻 동참해준 상의 직원들이 고맙다. 비록 작은 정성이지만 코로나19로 고통을 겪는 이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