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대구은행 방문…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현장 확인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대구은행 방문…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현장 확인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1일 09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1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맨 오른쪽)이 2차 소상공인 긴급 대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은행 중 하나인 대구은행 본점 영업부를 찾아 김태오 대구은행장(가운데)과 대화를 하고 있다. 대구은행 제공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20일 지역의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 현장 확인에 나섰다.

윤 금감원장은 지난 18일부터 신청을 받기 시작한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의 현장 지원을 위해 대구은행과 신용보증기금을 방문했다.

대구은행의 코로나19 지원 거점 점포인 대구은행 만촌동지점을 찾아 2차 금융지원 준비 상황과 접수 실적을 점검했다.

윤 원장은 “그동안 지역의 소상공인 지원에 앞장서 온 대구은행이, 이번 2차 지원에서도 지방은행 중 가장 먼저 지원 은행으로 참여하는 만큼 적극적인 역할을 해 달라”고 주문했다.

대구은행은 이달 15일 기준 코로나19와 관련해 1조3621억 원의 신규대출을 제공해 6개 지방은행 중 가장 실적이 좋았다.

이와 관련, 윤 원장은 소상공인에 대해 신속하고 효율적인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준비해 준 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번 2차 지원 프로그램의 전체 보증을 담당하는 신용 보증기금 본사를 방문하고 은행과의 위탁보증 전산망 연계 현황을 확인하기도 했다.

윤석헌 원장은 “대구 경북 지역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겪었지만 이를 이겨 내었듯이, 이제는 지역의 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해 내야 할 과제에 직면하고 있다”면서 오는 25일부터 계획된 보증공급이 차질 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해줄 것을 당부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