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칠곡 순심중, 개강미사…새학기 안녕·평안 기도
칠곡 순심중, 개강미사…새학기 안녕·평안 기도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3일 18시 1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3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군 순심중학교가 학교 내 성당에서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학생들이 없는 개강미사를 드리고 있다.
칠곡군 순심중학교(교장 임재균)는 23일 최근 학교 내 성당에서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학생들이 없는 개강미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순심중·고등학교 교직원은 새학기 안녕과 평안을 기도하는 마음으로 성당에 모였다.

사회를 맡은 이종호 요나 수사가 손 소독과 방역에 대한 안내를 했다.

최정규 요엘 신부는 “학생들이 없는 개강미사가 안타깝다”며 “학생들과 교직원 모두가 몸도 마음도 건강하기를 기도하겠다”고 했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