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최기문 영천시장, 금호강 둔치 행복나눔 보리베기 동참
최기문 영천시장, 금호강 둔치 행복나눔 보리베기 동참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31일 00시 2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31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최기문 영천시장이 금호강둔치에서 사회단체 회원들과 함께 행복나눔 보리베기를 펼치고 있다. 영천시 제공
영천시는 최근 다양한 볼거리와 시민들의 지친 심신을 달래주기 위해 조성한 금호강 둔치 꽃밭의 보리를 수확하는 행복나눔 보리베기를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시는 바르게살기운동 영천지회와 대한적십자봉사회 영천지회 등 사회단체 회원들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하천과 산책로 사이에 조성된 길이 840m, 폭1.5m 약 1300㎡(400여 평) 보리밭을 수확했다.

보리밭은 추운 겨울 동안 삭막했던 산책로 주변에 푸른 싹을 틔우고 자라며 화려한 봄꽃들이 피기 전까지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며 이맘때면 보리밭이 황금빛 알맹이들로 물결을 이룬다.

금호강 둔치 꽃밭은 최근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힐링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약 3만㎡의 면적에 사계장미 외 16종 약 6만2000여 그루가 심겨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추운 겨울을 이겨낸 보리를 보면 시민들에게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잘 극복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주는 것 같다”며 “오늘 수확한 보리가 작지만 시민들과 나눔으로써 더 큰 행복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보리 베기 후 토양을 정비해 가을의 대표 꽃 ‘코스모스’를 파종할 계획이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