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시, 공사구간 시민 보행 불편해소 '온 힘'
문경시, 공사구간 시민 보행 불편해소 '온 힘'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31일 17시 0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1일 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음·안전그레이팅 설치
문경시 중앙로(중앙시장 사거리∼점촌농협)일원에 어린이·노인·장애인뿐만 아니라 모든 시민이 도로이용 및 보행 중 불편함이 없도록 무소음·안전그레이팅으로 교체 설치했다.
문경시는 무장애 도시조성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점촌처리구역 노후하수관로 정비사업(총사업비 111억원) 공사구간 중 중앙로(중앙시장 사거리∼점촌농협)일원에 어린이·노인·장애인뿐만 아니라 모든 시민이 도로이용 및 보행 중 불편함이 없도록 무소음·안전그레이팅으로 교체 설치했다.

도로 측구에 설치된 무소음·안전그레이팅은 차량 진행에 따른 소음방지는 물론, 황색과 흑색으로 디자인 돼 차량 및 보행자가 인도 접근 시 안전을 한 번 더 인식하고 도시미관정비에도 일조하고 있다.

또한 문경시는 어린이·노인·장애인·임산부 등의 사회적 약자 등 시민이 개별시설에 접근하거나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생활환경을 갖추는 ‘문경시 무장애 도시 조성 조례’가 경상북도에서는 처음으로 제정됐다.

그 첫 성과가 ‘무소음·안전그레이팅 설치’라 할 수 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앞으로도 노후관로 교체공사 등 도로정비사업 시 시민의 안전한 도로환경은 물론 도시미관 정비에도 최선을 다해 다시 찾고 싶은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