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차기 경북대병원장 후보 김용림·탁원영 교수 추천
차기 경북대병원장 후보 김용림·탁원영 교수 추천
  • 배준수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31일 18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1일 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중 인사검증 통해 최종 선정
제39대 경북대학교병원장 후보에 김용림 신장내과 교수(왼쪽)와 탁원영 소화기내과 교수.
제39대 경북대학교병원장 후보에 김용림(60) 신장내과 교수와 탁원영(55) 소화기내과 교수가 이름을 올렸다. 연임에 도전한 정호영(60) 현 병원장은 탈락했다.

경북대병원 이사회는 지난 29일 오후 이사회를 열어 교육부에 추천할 새 병원장 후보로 김 교수와 탁 교수를 선정했다. 두 후보의 득표율은 동률로 알려졌다.

경북대병원은 이번에 선정한 2명을 교육부에 추천할 예정이며, 교육부는 6월 중 인사검증 등의 절차를 거쳐 최종 1명을 차기 병원장으로 임명한다.

대구 출신으로 대구고와 경북대 의대를 졸업한 김용림 교수는 기획조정실장과 생명의학연구원장을 거쳐 현재 진료처장을 맡고 있다. 청구고와 경북대 의대를 졸업한 탁원영 교수는 본원 의료정보센터장, 칠곡경북대병원 기획조정실장, 본원 기획실장 등을 거쳤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