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봉화축제관광재단, 제22회 은어축제 8월 초로 연기 결정
봉화축제관광재단, 제22회 은어축제 8월 초로 연기 결정
  • 박문산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2일 17시 1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3일 수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시 이사회…코로나19 상황 맞춰 추진
봉화군과 (재)봉화축제관광재단은 지난 1일 제2회 임시 이사회 개최하고 제22회 봉화은어축제를 당초 보다 일주일 연기해 오는 8월 1일부터 9일까지 열기로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고심을 거듭하던 ‘제22회 봉화은어축제’가 8월 초로 연기됐다.

봉화군과 (재)봉화축제관광재단은 지난 1일 오후 봉화축제관광재단 사무실에서 엄태항 이사장(봉화군수)과 봉화축제관광재단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2회 임시 이사회를 개최했다.

당초 7월 25일부터 열릴 예정이었던 ‘제22회 봉화은어축제’를 코로나19 상황 주시 및 학교 방학, 직장인 휴가기간 연계 추진을 위해 8월 1일부터 9일까지 일주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재)봉화축제관광재단 엄태항 이사장은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축제장 일원 전체를 코로나19 클린존으로 만들어 안전하면서도 관광객과 군민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축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박문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문산 기자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봉화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